반의 반

Music by 정지찬
Lyrics by 이승환, 정지찬


자고 나면 잊혀진다 기억의 반의 반
닿아있던 숨소리도, 아픔도 조금씩
술 마시면 앗아 간다 찬란한 우리 둘
그렇게 다 지워져도 그 반은 남는다

반의 반 그 반의 반
그 반이라도 나는 너를 붙잡고 싶다
참는다 나 참는다
어떤 눈물로도 네가 씻기지 않게 참는다

자고 나면 후회한다 널 떠나 보낸 걸
놓치지 말아야 할 것을 놓치지 말 것을

반의 반 그 반의 반
그 반이라도 나는 너를 붙잡고 싶다
힘들다 나 힘들다
나 없는 널 떠올리는 그것만으로도

반의 반 그 반의 반
그 반이라도 나는 너를 붙잡고 싶다
참는다 나 참는다
어떤 눈물로도 네가 씻기지 않게
반의 반 그 반의 반
자꾸만 없어지는 널 붙잡고 싶다
반의 반



이승환
"반의 반"
Dreamizer



데이비드 포스터도 덜덜 떠는 대가 Humberto Gatica가 믹싱에 참여했다.